‘마리텔 V2’ 이원일, 엑소 세훈&찬열 폭풍 먹방에 “하정우 같았다” 감탄

[텐아시아=우빈 기자]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 엑소의 세훈, 찬열, 이원일 셰프 / 사진제공=MBC

그룹 엑소의 유닛 세훈&찬열이 편의점 음식 꿀조합을 알려준다.

2일 방송되는 MBC ‘마이 리틀 텔레비전 V2’에서 세훈&찬열이 이원일 셰프와 함께 편의점 음식 버전 요리 방송을 보여준다.

이날 세훈과 찬열이 어설픈 솜씨로 편의점 음식으로 기상천외한 ‘쿡방’을 선보였다. 이들의 어설픈 조리과정을 지켜보던 이원일 셰프가 “내가 만들어주면 안 될까?”라며 등장했다. 이원일 셰프는 편의점 버전 ‘진수성찬’을 선보였는데, 만들기 간단하고 고퀄리티의 음식들의 향연이 이어졌다고 전해져 기대를 모은다.

빠른 시간 안에 놀라운 퀄리티의 음식을 만든 이원일 셰프를 보고 세훈은 놀라움을 숨기지 못했다. ‘이원일 표 편의점 음식’을 먹은 세훈은 시크했던 처음과 달리 세상 맑은 웃음 장착하게 됐는데, 음식을 가득 입에 넣으며 먹방을 선보이자 이원일 셰프는 “방금 하정우 같았어요!”라며 감탄했다고 한다.

찬열은 시종일관 이원일의 음식에 격한 반응을 보였다. 그는 이원일 셰프가 만든 육전과 막창라면을 먹고 감격이 섞인 포옹과 먹방을 선보인다고 했다. 특히 찬열은 비주얼 끝판왕 막창 라면을 보고 식욕이 폭발해 시선 강탈하는 먹방을 선보일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