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즈원, ‘2019 MGMA’ 2관왕 영예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Mnet ‘2019 MGMA’ 방송화면

그룹 아이즈원(IZ*ONE)이 ‘2019 MGMA(2019 M2 X GENIE MUSIC AWARDS)’에서 2관왕을 차지했다.

아이즈원 지난 1일 오후 서울 방이동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린 ‘2019 MGMA’에서 더 퍼포밍 아티스트 피메일(The Performing Artist Female), 더 모스트 파퓰러 아티스트(The Most Popular Artist) 상을 받았다.

장원영은 “지난해 데뷔해 신인상을 받던 날이 엊그제 같은데 어느덧 퍼포먼스 상을 받게 돼 영광”이라고 말했다. 김채원은 “우리가 빛날 수 있게 도와주신 회사 식구들에게 감사하다”고 덧붙였다.

이어 권은비는 “사랑하는 위즈원(팬클럽)에게 감사하다. 더 좋은 음반으로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2관왕에 오른 뒤에는 “상을 두 개나 받을 거라고는 상상도 못했다”며 “얼마 전 단독 콘서트로 아시아투어를 했다. 많은 것들을 배우고 경험할 수 있게 해준 위즈원에게 감사드린다. 전 세계 위즈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수 있도록 열심히 하는 아이즈원이 되겠다”고 힘줘 말했다.

아이즈원은 이날 두 번째 미니음반 ‘하트아이즈(HEART*I)’의 타이틀곡 ‘비올레타’와 또 다른 수록곡 ‘하이라이트’를 불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