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주안 “강타와 최근 다시 만나, 영상은 지난해 찍은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강타(왼쪽)·레이싱 모델 우주안. / 우주안의 SNS 영상 캡처

레이싱 모델 우주안이 “강타와 최근 다시 만나고 있다”고 말했다.

우주안은 지난 1일 자신의 SNS에 “강타와 교제해오다 지난해 헤어졌고 최근에 다시 만남을 갖고 서로를 알아 가는 중이다. 내 실수로 인해 어제 지난해에 찍은 영상을 올렸다. 많은 분들의 심려를 끼치고 걱정을 드리게 됐다”면서 “나의 부주의로 인해 놀랐을 강타와 마음 아파하신 모든 이들에게 진심으로 사과 드린다”고 적었다.

우주안은 앞서 자신의 SNS에 가수 강타와 찜찔방에서 데이트를 즐기는 영상을 올려 열애설에 휩싸였다. 강타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우주안과는 몇 년 전에 끝난 인연”이라며 “영상은 상대방이 실수로 올렸다”고 설명했다.

강타와 우주안의 열애설은 일단락된 듯 했지만, 우주안이 다시 한 번 “만나고 있다”고 밝혀 강타의 입장 역시 주목되고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