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보이즈, 웹 예능 ‘떴다! 더보이즈 in NY’ 공개···아이돌판 ‘짠내투어’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새 웹 에능 ‘떴다 보이즈 in NY’ 방송화면. /사진제공=크래커엔터테인먼트

그룹 더보이즈가 웹 예능 ‘떴다! 더보이즈 in NY’의 첫 번째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지난 31일 공개된 ‘떴다! 더보이즈 in NY’에는 뉴욕에서 팀을 나눠 의리 챌린지에 나선 더보이즈 멤버들의 모습이 담겼다.

뉴욕에 있는 ‘덥즈 하우스’에서 아침을 맞이한 더보이즈는 2인 6조로 팀을 구성해 놀이공원 자유이용권을 건 ‘의리 챌린지’ 미션을 수행했다. 아트, 패션, 마블 등 각자 다른  취미로 팀을 나눈 멤버들은 한정된 예산을 유지하기 위해 ‘절약’과 ‘탕진’을 오가는 ‘눈치게임’을 펼쳐 긴장감을 선사했다.

이 중 ‘마블 덕후’ 팀 현재와 선우가 먼저 통 큰 ‘탕진’을 선택했다. 투어에 앞서 뉴욕 3대 스테이크  맛집을 찾은 두 사람은 거침없는 주문과 먹방으로 웃음을 터뜨렸다. 이어 이들은 아이언맨의 심장을 연상시키는 ‘베슬 빌딩’을 비롯해 밀랍인형 박물관 ‘마담 투소’를 돌며 ‘어벤저스’ 히어로들을 만나 자신의 욕구를 충족했다.

‘아트 덕후’ 팀 큐와 케빈은 스트릿 아티스트 ‘뱅크시’의 거리 벽화를 보기 위해 뉴욕 지하철 체험에 도전했다. 두 사람은 목적지를 찾아가던 중 계속해서 길을 잃어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이 밖에도 숙소에서 펼쳐진 더보이즈의 선크림 추천기부터 유명한 아트명소 ‘컬러 팩토리’를 찾은 멤버 뉴와 영훈 등의 일상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았다.

‘떴다! 더보이즈 in NY’은 매주 수요일 오후 7시 원더케이 공식 채널에서 볼 수 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