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호, 최백호 명곡 ‘부산에 가면’ 리메이크···’악마가’ OST 1일 발매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

새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 OST ‘부산에 가면’ 앨범 이미지. /사진제공=CJ ENM

 

배우 정경호가 tvN 새 수목드라마 ‘악마가 너의 이름을 부를 때’(이하 ‘악마가’) OST 부산에 가면을 1일 정오 발매한다.

‘악마가’는 정경호와 박성웅의 시너지가 돋보이는 코믹 판타지로 괴테의 파우스트를 모티브했다. 판타지적 설정에 현실적이고 풍자적인 요소를 가미해 유쾌한 웃음과 공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부산에 가면2013년 가수 최백호의 목소리로 에코브릿지의 곡을 리메이크한 노래다. 정경호는 이 곡을 자신만의 스타일로 재탄생시켰다.

정경호는 부산에 가면’을 통해 부드럽고 감성적인 보이스를 전달하며 극의 몰입감을 높인다악마가를 위해 1년 여 동안의 보컬 트레이닝을 받았다는 정경호는 부산에 가면을 통해서 가수 못지않은 가창력을 선보인다.

부산에 가면은 반도네온만돌린 등의 악기와 CNSO(체코 내셔널 심포니 오케스트라)의 풍성한 연주를 더해 고급스러운 어덜트 컨템포러리 사운드를 들려준다. 

부산에 가면 1일 낮 12시 각 음원사이트 등을 통해 발매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