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트롯’ 정미애·김소유, 대세 트롯걸들의 우정 ‘훈훈’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정미애 인스타그램

트로트 가수 정미애가 김소유와 함께한 일상 사진을 공개했다.

정미애는 지난달 3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소유랑 맛집 탐방. 50년 전통 맛집 발견. 너무 맛있어서 소유랑 또 가야지”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정미애와 김소유는 한 식당에서 앞치마를 입고 밝은 미소를 짓고 있다. 특히 편안한 차림에도 눈에 띄는 비주얼과 다정한 분위기가 흐뭇한 미소를 자아낸다.

TV조선 예능 ‘내일은 미스트롯’에서 선(善)을 차지하며 실력을 입증한 정미애와 사당동 떡집 딸로 불리며 탄탄한 가창력과 무대 매너를 자랑한 김소유는 ‘차세대 트롯여제’로 떠오르며 대세 행보를 걷고 있다.

정미애와 김소유는 현재 ‘미스트롯 전국투어 콘서트’와 JTV 전주방송 라이브 음악 프로그램 ‘전국 TOP 10 가요쇼’ 등 각종 방송 및 무대에서 대중을 만나고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