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기섭♥정유나, 8월 24일 결혼…동갑내기의 알콩달콩 웨딩화보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유키스 기섭·정유나 웨딩화보. /사진제공=해피메리드컴퍼니

유키스 기섭과 배우 겸 뷰티 모델 정유나가 화촉을 밝힌다.

해피메리드컴퍼니 측은 1일 기섭·정유나 커플이 오는 24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린다고 알리며 웨딩화보를 공개했다.

화보 속 기섭·정유나 커플은 마치 풋풋한 대학생 커플 같다. 동갑내기인 두 사람은 때론 친구처럼, 때론 연인처럼 화보 분위기를 연출했다.

기섭·정유나 커플의 결혼식은 주례없이 진행되며, 개그맨 김용명이 사회를 맡았고 가수 허각이 축가를 부른다. 두 사람은 하와이로 5박 7일 신혼여행을 떠나며, 신혼집은 서울 강남에 차린다.

기섭은 2009년 유키스 미니 3집 앨범으로 연예계에 데뷔했다. 작곡, 작사가 가능한, 다재다능한 멤버다. 의류사업도 병행하고 있다. 현재 사회복무요원으로 대체 복무를 하고 있으며, 2021년 1월 소집해제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