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경,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김남길·류준열과 한식구(공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수경,기묘한 가족

배우 이수경. /텐아시아DB

배우 이수경이 씨제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1일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영화와 드라마를 오가며 배역의 크기와 역할에 상관 없이 작품 속에서 강렬한 존재감으로 주목 받아 온 충무로 기대주 배우 이수경와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앞으로 다양한 장르, 영역에서 활발한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이수경의 국내외 활동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수경은 2012년 영화 ‘여름방학’으로 데뷔해, 영화 ‘차이나타운’ ‘굿바이 싱글’ ‘특별시민’ ‘용순’ ‘침묵’은 물론, 드라마 ‘호구의 사랑’ ‘나청렴의원 납치사건’ ‘여우 각시별’ 등에서 눈에 띄는 활약을 보여왔다. 스크린과 브라운관에서 모두 활약하며 신예라 믿기 힘들 정도의 밀도 높은 연기력을 선보여 언론의 호평은 물론 관객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특히 2017년 개봉한 영화 ‘용순’에서 체육선생님을 사랑하는 열여덟살 소녀 용순 역을 신선하고 입체적인 인물을 구현해냈다. 이에 2017년 제26회 부일영화상, 제54회 대종상, 제 38회 청룡영화상, 2018년 제5회 들꽃영화상, 제23회 춘사영화제에서 신인여우상 후보에 올랐고, 2018년 제7회 마리끌레르 영화제에서 루키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2017년 개봉한 영화 ‘침묵’에서 이수경은 임미라 역으로 열연해 충무로가 주목하는 신예 배우로 호평 받으며 제54회 백상 예술대상 영화부문 여자조연상을 수상했다. 올해 2월 개봉한 영화 ‘기묘한 가족’에서 이수경은 사랑스러운 막내딸 해걸 역을 맡아 극의 웃음을 더하는 능청스러운 연기를 선보였다.

씨제스엔터테인먼트에는 최민식, 설경구, 김재중, 김준수, 박성웅, 채시라, 김남길, 라미란, 류준열 등이 소속돼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