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 끝난 인연”…강타, 우주안의 입맞춤 영상 공개에 ‘화들짝’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강타-우주안./ 사진=우주안 공개 영상 캡처

H.O.T 강타와 모델 우주안의 임맞춤 영상이 공개됐다. ‘열애설’이 불거졌지만 강타 측에서 “이미 끝난 인연”이라고 밝혔다.

우주안은 1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럽스타그램”이라는 글과 함께 강타와 함께 찍은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 속 강타와 우주안은 찜질방에 누워 장난을 치고 있다. 강타가 “찜질방에 왔는데 옆에 예쁜 사람이 누워있다”고 했고, 우주안은 “그런 일이 있으면 용기 있게 다가와 뽀뽀하면 된다”고 말했다. 이에 강타는 우주안에게 뽀뽀를 했다.

강타-우주안 영상 캡처

영상이 공개된 이후 두 사람의 열애설이 불거졌고, 우주안은 해당 영상을 삭제했다. 하지만 온라인 커뮤니티를 통해 영상이 빠르게 확산됐다.

강타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강타와 우주안은 이미 몇 년 전 끝난 인연”이라며 “상대방의 실수로 영상을 올렸다가 삭제했다고 들었다”고  밝혔다.

네티즌들은  강타가 오랜만에 새 앨범 공개를 앞둔 상황에서 의지와 상관없이 열애설에 휘말려 탄타깝다는 반응이다.

강타는 1세대 아이돌 그룹 H.O.T. 리드보컬로 1996년 데뷔했다. 오는 4일 솔로곡 ‘Love Song’을 발매를 앞두고 있다. 우주안은 1990년생 레이싱모델이다. 2014년 제3회 한국 레이싱모델 어워즈 최우수 인기모델상을 수상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