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M엔터테인먼트 “김영민·남소영 공동 대표이사 선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SM엔터테인먼트 로고. /

SM엔터테인먼트그룹이 그룹사간 사업분야의 통합과 재편을 통한 시너지 창출을 위해 상장 계열회사를 중심으로 각 임원의 전문성을 고려, 대표이사 인사를 진행했다고 31일 밝혔다.

SM엔터테인먼트는 “미래 경쟁력 강화 및 그룹 시너지 창출을 위해 그동안 주도적으로 사업을 이끌어왔던 김영민 SM엔터테인먼트그룹 총괄사장이 SM 공동대표이사로 취임해 아티스트 매니지먼트 부문을 총괄해온 남소영 공동대표이사와 함께 경영한다”고 말했다.

SM C&C는 광고사업 부문 역량 강화를 위해 SK 그룹 출신이자 재무통인 SM C&C CFO 남궁철이사를 공동대표이사로 선임, 방송 제작 및 매니지먼트 부문을 총괄하는 김동준 공동대표이사와 회사를 이끌어간다.

SM LDG와 키이스트는 현재 경영 체제를 그대로 유지하고, 그룹사와의 사업 시너지 및 책임 경영을 더욱 강화하기로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