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운세’ 하성운, “10년은 힘들 것” 연애운에 좌절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오늘의 운세’에 출연한 가수 하성운./사진제공=JTBC2

JTBC2 ‘오늘의 운세’에 대세 아이돌 하성운이 출연해 솔직한 매력을 선보인다.

최근 진행된 ‘오늘의운세’ 녹화에서 하성운은 “다른 사람들의 소개팅을 지켜보니, 이제는 내 연애 운도 궁금해졌다”고 고백했다.

이에 점성학 전문가 연주는 하성운의 고민에 대해 “5년 간 연애 운이 꽉 막혀 있다”는 결과를 내놓았다. 이에 명리학 전문가 최제우는 “5년이 아니다. 앞으로 10년은 연애하기 힘들 것”이라고 분석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하지만 하성운은 관상학 전문가 안준범이 자신과 어울리는 ‘미래 신붓감’의 모습을 자세히 짚어주자 비로소 안도의 미소를 지었다.

또한 하성운은 취향이 비슷한 남녀의 소개팅을 지켜보며 남다른 예측 능력과 톡톡 튀는 예능감을 발휘해 베테랑 MC 신동엽을 감탄케 하기도 했다.

‘촉 성운’으로 불리는 하성운의 연애 고민과 미래 신붓감의 모습은 31일 오후 8시 방송되는 ‘오늘의 운세’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