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리베리, 청량미 벗은 소년들의 매력 넷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베리베리. / 제공=젤리피쉬

그룹 베리베리가 31일 색다른 매력을 담아낸 첫 번째 싱글 음반 ‘베리-칠(VERI-CHILL)’을 발표한다.

소속사 젤리피쉬의 관계자는 “그동안 베리베리만의 정체성을 녹인 음악과 영상을 통해 이른바 ‘크리에이티브돌’로 불리며 팬들의 사랑을 받은 베리베리는 이번 새 음반을 통해 한층 성숙된 매력을 뽐낼 예정”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여름 소년’으로 돌아온 이들의 매력을 공개했다.

◆ K팝과 뉴 잭 스윙이 결합된 음악 스타일

베리베리의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 ‘태그 태그 태그(Tag Tag Tag)’는 SNS에서 서로를 태그 하는 모습을 술래잡기에 비유한 곡이다. 그동안 베리베리가 꾸준히 도전해온 뉴 잭 스윙 장르에 K팝만의 분위기를 더했다고 한다. 베리베리는 신나는 안무를 곁들여 보는 즐거움도 높이겠다는 각오다.

◆ 라비·권재승·J-HO가 뭉쳐 만든 최강 퍼포먼스

베리베리는 자유분방하지만 각 잡힌 퍼포먼스로 주목받았다. ‘Tag Tag Tag’는 Mnet ‘프로듀스X101’의 안무가인 권재승 단장의 다양한 아이디어와 안무팀 저스트 절크에 소속된 J-HO의 세련된 안무 동작이 합쳐졌다.

젤리피쉬 관계자는 “‘Tag you’re it(술래잡기)’과 SNS의 해시태그를 안무 전반에 포인트로 녹여낸 이번 안무는 각 파트별로 숨겨진 의미들을 찾아내는 다양한 재미를 느낄 수 있다”며 “특히 ‘TAG’의 의미를 잘 살려낸 포인트 동작은 그룹 빅스의 라비가 베리베리를 위해 직접 만든 포인트 동작이다. 무대 위에서 보여줄 베리베리의 장점을 극대화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 여름 소년들의 서늘한 반전 매력 뮤직비디오

‘Tag Tag Tag’의 뮤직비디오는 독창적이고 실험적인 영상이 특징인 성원모 감독의 작품이다. 베리베리의 쾌활하고 장난기 넘치는 모습을 감상하는 것은 물론, 뮤직비디오 전반에 숨겨진 이야기를 쫓아가며 오싹하고 서늘해지는 반전 매력이 특징이라고 한다.

◆ 뉴요커로 변신한 ‘크리에이티브돌’ 베리베리의 DIY 콘텐츠

내놓은 음반마다 자신들만의 스타일을 담은 DIY(Do It Yourself) 콘텐츠를 내놓은 베리베리는 이번 새 음반에서도 ‘DIY’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멤버들이 직접 찍은 사진을 담는다. ‘DIY 뮤직비디오’에서는 모든 멤버들이 연출과 촬영에 적극 참여했다. 베리베리만의 자연스러운 매력과 미국 뉴욕의 이국적인 분위기가 어우러지도록 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