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경찰:KCSI’ 김민재, 과학수사대 요원으로 ‘묵직한 존재감’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도시경찰:KCSI’. /사진제공=MBC 에브리원

 

MBC 에브리원 예능프로그램 ‘도시경찰:KCSI'(이하 ‘도시경찰’)에서 서울지방경찰청 과학수사대(KCSI)로 출근하는 배우 김민재의 모습이 처음 공개됐다.

지난 29일 처음 방송된 ‘도시경찰’에서 김민재는 자타 공인 경찰 전문 배우가 아니라 과학수사요원으로서 첫 걸음을 내디뎠다. 특히 임용 및 전입식을 앞두고 과학수사의 이론부터 채증 교육, 실전 모의 훈련까지 시종일관 진지한 태도로 임하는 모습에서 조용하지만 묵직한 존재감을 보였다.

김민재는 과학수사대 현장감식팀의 신입 요원으로서 긴장을 놓지 않고 멘토, 선배의 말 한 마디 한 마디를 경청했다. 더 나아가 놓치는 것 없이 꼼꼼하게 점검하고, 궁금한 부분은 즉각 질문하며 열정 가득한 면모를 보였다.

김민재는 갑작스레 발생한 첫 출동 상황에도 당황한 기색 없이 현장 감식에 필요한 각종 장비를 철두철미하게 준비한 후 신속하게 이동했다. 본격적인 현장 감식을 시작하면서 지문이나 족적, 침입로 등 범인이 남겼을 증거에 대해 다각도로 생각하는 김민재의 모습은 과학수사대 요원 그 자체였다.

‘도시경찰’은 매주 월요일 오후 8시 30분 MBC 에브리원에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