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퀸덤’ AOA부터 (여자)아이들까지, 컴백 전쟁 포스터 공개

[텐아시아=우빈 기자]

‘퀸덤’ 포스터 / 사진제공=Mnet

그룹 AOA, (여자)아이들, 러블리즈, 마마무, 오마이걸과 가수 박봄이 ‘진짜 1위’를 두고 정면승부를 벌인다.

Mnet ‘퀸덤’이 30일 K팝 걸그룹 및 가수 6팀의 포스터를 공개했다.

‘퀸덤’은 6팀이 한 날 한 시에 동시 컴백해 새 싱글을 발매하고 정면 승부를 펼치는 프로그램이다. 공개된 ‘퀸덤’ 포스터에는 ‘진짜 1위를 가린다’는 카피와 함께 6팀의 결의에 찬 표정이 담겨 있다. 은근한 견제와 긴장 속에 녹화를 진행 중인 이들이 자존심을 걸고 한 치 양보 없이 벌일 컴백 전쟁은 어떤 모습일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AOA는 ‘짧은 치마’ ‘단발머리’ ‘사뿐사뿐’ ‘심쿵해’ ‘빙글뱅글’ 등 히트곡을 통해 대중성을 확보했다. 고혹, 상큼, 에너제틱을 오가며 다양한 콘셉트를 선보여온 만큼 어떤 모습으로 ‘퀸덤’에 나설지 관심이 모아진다. (여자)아이들은 6팀 중 활동 기간은 제일 짧지만, 빼어난 작사, 작곡 실력과 완성도 높은 퍼포먼스, 걸크러시 매력으로 무장한 실력파다. ‘괴물 신인’의 패기로 선배 팀들에게 당당히 도전장을 내민 이들의 활약이 기대된다.

‘아츄’ ‘지금, 우리’ ‘데스티니’ 등 청초하고 사랑스러운 음악으로 꾸준히 사랑 받고 있는 러블리즈는 고유의 음악색으로 승부를 걸지, 이제껏 보지 못한 새로운 콘셉트를 드러낼지 궁금증을 더한다. ‘피아노맨’ ‘음오아예’ ‘넌 이즈 뭔들’ ‘별이 빛나는 밤’ ‘고고베베’ 등을 연속 히트 시키며 ‘믿듣맘무’라는 수식어를 얻은 마마무는 4인4색 멤버들의 다채로운 매력과 탄탄한 가창력, 화려한 퍼포먼스로 눈과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어떤 콘셉트의 음악이든 찰떡같이 소화해 내 ‘콘셉트 요정’이라 칭해지는 오마이걸이 컴백 대전에 이름을 올렸다. 끊임없이 성장을 거듭해 온 이들은 ‘퀸덤’을 통해 기대를 져버리지 않는 콘셉트와 퍼포먼스를 선보인다는 각오다. 8년 만에 솔로 가수로 전격 컴백한 박봄도 강렬한 존재감을 드러낼 예정이다.

‘퀸덤’은 오는 8월 말 첫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