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현상, 건강상 이유로 활동 중단…”회복과 치료에 집중”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윤현상. / 제공=문화인

가수 윤현상이 건강상의 이유로 활동을 중단했다.

윤현상의 소속사 문화인은 지난 29일 “윤현상이 최근 일정을 소화하다 구토와 발열 증상으로 지난 주말 갑작스럽게 입원했다. 현재 병원에서 정밀검사를 받고 있으며, 유감스럽지만 예정된 모든 일정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팬들의 너그러운 양해를 부탁드리며 안타까운 소식으로 심려를 끼쳐 사과드린다. 윤현상이 건강 회복과 치료에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윤현상은 2011년 SBS 오디션 서바이벌 프로그램 ‘K팝스타 시즌1’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이후 2014년 자신의 이름을 건 음반 ‘피아노포르테(PIANOFORTE)’로 가요계에 정식 데뷔했다. 지난 6월에는 새 음반 ‘러버(LOVER)’를 발표하고 소극장 콘서트도 여는 등 왕성하게 활동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