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라딘’ 된 전현무…‘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알라딘 패러디 티저 공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의 알라딘 패러디 티저 영상. /사진제공=MBC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의 신기하고도 놀라운 역사 여행이 시작된다.

역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가 오는 8월 18일 밤 9시 5분 첫 방송을 확정했다.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는 국내 곳곳을 돌아다니며 우리가 몰랐던 숨겨진 역사를 알아보는 탐사 여행 프로그램. 지난 시즌에서는 ‘한반도의 선’을 찾아 떠나는 여정을 그리며 호평을 이끌어냈다.

돌아오는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는 ‘시간의 선’을 넘어 우리의 진짜 역사를 찾아 나서는 여정을 떠난다. 이를 예고하듯 ‘알라딘’을 패러디한 티저 영상이 ‘역사 어드벤처’ ‘꿀잼 역사 여행’의 시작을 알리며, 예비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티저 영상에는 ‘지니’로 변신한 설민석과 역사 여행을 함께 떠나는 전현무, 유병재, 김종민의 모습이 담겨 있다. ‘설지니’ 설민석의 능청스러운 열연과 알라딘이 된 ‘무라딘’ 전현무, 원숭이 ‘아부’로 변신한 유병재의 재치 있는 연기가 웃음을 터지게 한다.

영상은 동굴 속에 갇힌 ‘지식 사냥꾼’ 전현무와 유병재의 모습으로 시작된다. 그리고 그들이 발견한 보물 속에서 ‘지니’ 설민석이 푸른 연기와 함께 깜짝 등장한다. 이어 매직카펫을 타고 전국 구석구석 숨겨진 역사 현장을 찾아다니는 전현무와 유병재의 모습이 펼쳐진다. “설지니와 함께 떠나는 발로 터는 역사 여행” “꿀잼 가득한 역사라비안 나이트”의 목소리와 신나는 음악은 탐사의 흥을 높인다.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는 설민석의 한 마디는 역사 여행의 즐거움뿐 아니라 중요성까지 강조한 프로그램의 의도를 말해준다.

이전 시즌보다 더욱 업그레이드돼 돌아온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높아진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