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양치승 “BTS 진, 김우빈의 태평양 어깨는 내가 만든 것”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비디오스타’ 양치승. /사진제공=MBC에브리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 호랑이 관장님 양치승이 여름맞이 간단 운동법을 전수한다.

30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비디오스타’는 ‘비스 학교! 2019 썸머 특강’으로 꾸며져 방미, 이시원, 양치승, 씬님, 손경이 등이 출연한다.

MBC 예능 ‘나 혼자 산다’에서 배우 성훈 트레이너로 등장하며 화제를 모았던 양치승은 ‘비스 학교’ 체육선생님으로 등장해 넘치는 예능감으로 현장 분위기를 달궜다.

양치승은 “원래 트레이너가 아니라 개그맨이 될 뻔했다”며 개그맨 시험에서 낙방한 일화를 털어놓았다. 이를 듣던 박나래는 “시험에 왜 떨어졌는지 분석해드리겠다”고 말했다. 이에 양치승은 자신감 있게 앞으로 나가 그 당시에 시험 본 성대모사들을 선보였다. 하지만 이를 본 MC숙은 “저 정도 실력이면 저렇게 뻔뻔하게 못 한다”고 말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또한 양치승은 자신이 배우 김우빈과 방탄소년단 진의 태평양 어깨를 만든 장본인이라 밝혀 현장을 술렁이게 했다. 그는 김우빈에 대해 “원래 연필이라고 놀릴 정도로 좁은 어깨였지만 우리 빈이(?) 자체가 운동을 열심히 하는 친구고 어느 순간 4~5년을 본 친구임에도 광채가 났다”며 김우빈과의 훈훈한 일화를 전했다.

‘비스 학교’ 체육 선생님으로 찾아온 만큼 양치승은 여름철, 여성이라면 누구나 고민하는 ‘팔뚝 살, 복부 살, 허벅지살’을 타파할 ‘여름 라인’에 효과적인 운동법을 소개했다. 집에서도 쉽게 따라 할 수 있는 간단한 운동이면서도 큰 효과를 낼 수 있는 속성 운동법은 출연진의 눈길을 끌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