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타곤 미니 9집’SUM(ME:R)’, 美 빌보드 앨범 차트 12위 진입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펜타곤의 아홉 번째 미니앨범 ‘SUM(ME:R)'(썸머) . /제공=큐브엔터테인먼트

 

그룹 펜타곤의 아홉 번째 미니앨범 ‘SUM(ME:R)'(썸머)가 미국 빌보드 월드 앨범차트 7월 넷째 주 12위에 올랐다.

펜타곤의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진입은 이번이 다섯 번째다. 빌보드 칼럼니스트 제프 벤자민은 칼럼을 통해 “펜타곤은 큐브엔터테인먼트 소속 아티스트 가운데 가장 많은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진입 기록을 가지게 됐다”며 “이 기록은 미국 내에서의 펜타곤에 대한 지속적인 관심을 보여준다. 첫 월드 투어 ‘PRISM’의 일환인 미국 투어를 앞두고 더욱 중요해졌다”고 강조했다.

펜타곤의 ‘썸머’는 네 트랙으로 구성되어 있다. 타이틀곡 ‘접근금지’는 멤버 후이와 래퍼 겸 프로듀서 기리보이가 함께 작업한 곡이다. 누군가를 너무 좋아하지만 좋아하지 않는 척했던 어린 시절의 이야기를 쉽고 리듬감 있는 멜로디로 녹여냈다.

펜타곤은 내달 31일 자카르타를 시작으로 첫 번째 월드투어 ‘PRISM’에 나서 글로벌 팬들과 만날 예정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