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 PHOTO]원신연 감독 ‘캐스팅에 큰 무리가 없었다’

[텐아시아=조준원 기자]원신연 감독이 29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봉오동 전투’ 언론시사회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원신연 감독,봉오동전투

원신연 감독이 29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점에서 열린 영화 ‘봉오동 전투’ 언론시사회에 참석하고 있다.

영화 ‘봉오동 전투’는 1920년 6월, 죽음의 골짜기로 일본 정규군을 유인해 최초의 승리를 이룬 독립군의 전투를 그린 영화.

유해진, 류준열, 조우진 등이 출연하며 오는 8월 7일 개봉한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