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현무∙소이현∙윤도현∙진기주∙정이나, ‘2019 SOBA’에 MC로 출격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2019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뮤직 어워즈’의 MC를 맡은 전현무(왼쪽 위부터 시계방향) 소이현·진기주·정이나·윤도현. /사진제공=2019 SOBA

 

전현무·소이현·윤도현·진기주·정이나가 ‘2019 소리바다 베스트 케이뮤직 어워즈'(이하 ‘2019 SOBA’)의 MC로 나선다.

오는 8월 22, 23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리는 ‘2019 SOBA’는 K팝의 매력을 전 세계에 전파하는 한류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하는 하반기 음악 시상식이다. 지난해 열린 ‘2018 SOBA’에서는 그룹 방탄소년단, 트와이스, 뉴이스트W, 마마무 등이 화려한 무대로 이목을 끌었다.

오는 8월 15~24일 열리는 초대형 한류 페스티벌 ‘2019 케이월드 페스타(2019 K-WORLD FESTA)’ 의 일환으로 열리는 이번 시상식은 지난해와 달리 이틀 동안 열리면서 한층 업그레이드됐다.

첫째 날 MC로는 매끄러운 진행 솜씨와 재치 있는 입담을 자랑하는 전현무와 다양한 작품에서의 탁월한 연기는 물론 시상식과 예능을 통해 수준급 진행능력을 보여준 배우 소이현이 낙점됐다.

둘째 날에는 가수 윤도현과 배우 진기주, KBS2 ‘연예가중계’와 JTBC ‘오늘, 굿데이’ 등에서 MC와 리포터로 역량을 입증한 슈퍼모델 출신 아나운서 정이나가 축제의 흥을 돋운다.

‘2019 SOBA’는 현재 소리바다 모바일 앱을 통해 본상과 남녀 인기상의 주인공을 가리기 위한 온라인 투표를 진행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