혜리, 유튜브 채널 ‘나는이혜리’에 ‘놀토-도레미마켓’ 준비 모습 최초 공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유튜브 채널 ‘나는이혜리’. /사진제공=크리에이티브그룹ING

 

가수 겸 배우 혜리가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마켓’의 녹화 준비 모습을 유튜브에 최초로 공개했다.

혜리는 29일 자신의 유튜브 채널 ‘나는이혜리’에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의 녹화를 준비하는 모습과 출연진들과의 케미를 담은 ‘오! 혜리데이’ 2회를 게재했다. 게재된 영상 속에는 의상부터 헤어, 메이크업, 녹화 시작까지 혜리의 하루를 담았다.

영상에서 화장기 없는 민낯으로 등장한 혜리는 “이거 괜찮나?”라며 걱정하는 모습을 보였고, 메이크업과 헤어 세팅을 마친 후 스튜디오로 이동했다. 이어 부은 얼굴을 신경 쓰던 혜리는 부기를 빼는 손 마사지를 소개하며 스태프들과 함께 국민체조를 선보였다.

혜리는 촬영 3일 전부터 방송 주제에 맞는 의상을 고민하며 녹화 당일 새벽부터 촬영 전까지 준비하는 과정을 공개했다. 혜리는 “헤어, 메이크업 전 과정을 공개하는 것은 처음”이라고 밝혔다.

혜리는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 동료들에게 “유튜브를 시작했다”고 밝히며 콘텐츠 아이디어나 채널명에 대한 조언을 들었다.

‘오! 혜리데이’는 매주 월요일 혜리의 유튜브 채널 ‘나는이혜리’를 통해 공개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