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루디, ‘언프2’→’복면가왕’ 매력 폭발 “남자친구 이대은, 적극 지지”

[텐아시아=우빈 기자]

래퍼 트루디 / 사진=트루디 인스타그램

래퍼 트루디가 방송 출연으로 화제다.

트루디는 지난 28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 만리장성 춘리로 출연해 반전 노래 실력을 보여 화제를 모았다.

트루디는 2015년 Mnet ‘언프리티 랩스타2’를 통해 얼굴을 알린 래퍼. 이날 방송에서 트루디는 “좀 더 발전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싶은 마음에 준비 기간이 오래 걸려 이제야 인사 드린다”고 근황을 밝히며 “저 살아있다”고 향후 활동을 예고했다.

특히 그는 공개열애 중인 KT위즈 소속 야구선수 이대은을 언급하며 “남자친구가 노래 선곡부터 연습까지 많이 도와줬다. 출연을 망설이고 있을 때 옆에서 적극 지지하며 도와줬다”며 애정을 과시했다. 이어 “노래를 진짜 잘 한다. 여기 나오면 가왕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다음 복면 가수로 강력 추천해 가왕 ‘노래요정 지니’를 긴장시키기도 했다.

방송 직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에 오른 트루디는 다음날까지 상위권을 지키고 있다. 트루디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복면가왕에 출연하게 되어서 진심으로 영광이었다. 노래는 처음 불러서 많이 떨렸지만”이라며 ‘복면가왕’ 제작진들과 스타일 담당 직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그러면서 “제 가족들 모두 사랑하고 감사한다. 할아버지가 이 방송을 보고 기뻐했으면 좋겠다”면서 “준비하는 내내 너무 행복했다. 정말 행복한 추억 만들어 주셔서 감사하다. 앞으로 더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