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성운, 서울 단독 콘서트 마무리 “하늘~ 부산에서 만나요”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가수 하성운./사진제공=스타크루이엔티

지난 26일과 27일 양일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펼쳐진 하성운의 서울 단독 콘서트 ‘Dive in Color’가 성황리에 종료됐다.

하성운은 두 번째 미니앨범 수록곡 ‘블루메이즈’로 콘서트 시작을 알렸다. 이어 파워풀한 가창력과 감성적인 보컬을 감상할 수 있는 무대를 비롯해 역동적인 군무와 파워풀한 퍼포먼스, 깜찍하고 귀여운 무대, 평소 즐겨 부르던 노래까지 선보이며 150분을 꽉 채웠다.

객석을 가득 메운 하늘(팬덤명)도 첫째 날 화이트, 둘째 날 옐로우 드레스코드를 맞춰 입고 하성운이 부르는 노래마다 열심히 응원하며 힘을 실어줬다. 콘서트 중간 하성운은 VCR을 통해 자신의 머릿속에 있는 음악적 색깔에 대한 생각과 고민을 솔직하게 털어놔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기도 했다.

양일간 서울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친 하성운은 자신의 SNS에 ‘서울 첫 콘서트에 오신 하늘 여러분 너무 감사합니다! 비도 오고 덥기도 했는데, 노래도 열심히 불러 주시고 드레스코드도 맞춰주시고 너무 감사하고 예뻤어요. 평생 함께 하자! 너무 즐거웠고 행복했어요. 진짜로 사랑해요’ 라는 감사의 글을 남겼다.

엔터관계자는 “하성운은 워너원 활동 종료 이후 솔로 데뷔를 한 이후 2장의 디지털 싱글과 2장의 미니앨범, 드라마 OST, 자신의 이름을 내건 단독 콘서트까지 선보였다. 단 6개월 만에 이룬 성과”라며 “지금까지 결과만 보더라도 아티스트로서 성장하는 그의 앞날이 더욱 기대된다”라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서울 단독 콘서트를 성공리에 마무리한 하성운은 오는 8월 3일 부산 벡스코에서 펼쳐질 콘서트로 서울의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