엑소, 황홀했던 단독 콘서트…9만 엑소엘 열광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엑소 단독콘서트 / 사진제공=SM엔터테인먼트

그룹 엑소가 다섯 번째 단독 콘서트를 성황리에 마쳤다.

엑소의 단독 콘서트 ‘엑소 플래닛 #5 – 익스플로레이션 -(EXO PLANET #5 – EXplOration -)’은 지난 19~21일과 26~28일 6회에 걸쳐 서울 올림픽공원 KSPO DOME에서 펼쳐졌으며, 회당 1만 5천명씩 총 9만 관객을 동원해 엑소의 막강 티켓 파워를 다시 한번 확인케 했다.

이번 공연에서 엑소는 ‘으르렁 (Growl)’ ‘중독 (Overdose)’ ‘CALL ME BABY’ ‘Monster’ ‘Power’ 등 히트곡들은 물론, ‘Tempo’ ‘Love Shot’ ‘Gravity‘ ‘Sign’ ‘오아시스 (Oasis)’ 등 정규 5집 및 리패키지 앨범 수록곡, ‘불공평해 (Unfair)’ ‘Falling For You’ 등 겨울 앨범 수록곡까지 총 24곡의 무대를 선사하며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황홀한 음악 세계로 관객들을 이끌었다.

엑소의 새 유닛 세훈&찬열은 지난 22일 발표한 신곡 ‘왓 어 라이프(What a life)’와 ‘부르면 돼’ 무대를 최초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켰으며, 백현의 감미로운 보컬이 돋보이는 ‘UN Village’, 첸의 뛰어난 가창력을 만날 수 있는 ‘Lights Out’, 매혹적인 퍼포먼스가 인상적인 수호 ‘지나갈 테니 (Been Through)’, 힙한 카리스마가 시선을 사로잡는 카이 ‘Confession’ 등 멤버들의 개성 넘치는 솔로 무대도 공연의 매력을 배가시켰다.

또한 관객들은 매 공연마다 드레스코드를 정해 옷 색깔을 맞춰 입고 객석을 가득 채워 눈길을 끌었으며, 떼창과 응원법은 물론, 다채로운 문구의 슬로건 및 카드 섹션 이벤트도 펼쳐 훈훈함을 더했다.

엑소는 오는 8월 10~11일 홍콩 아시아 월드 엑스포 아레나에서 콘서트를 개최하고 해외 투어에 나설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