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리, 8월 2일 새 싱글 발매…1년 만에 신곡 발표

[텐아시아=우빈 기자]

래퍼 개리 / 사진제공=양반스네이션

래퍼 개리가 1년 만에 신곡으로 돌아온다.

29일 소속사 양반스네이션은 “개리가 오는 8월 2일 새 디지털 싱글을 발매할 예정이다”고 밝혔다.

이번 싱글은 개리가 지난해 8월 발표한 싱글 ‘태양’ 이후 약 1년 만에 발매하는 신곡이다. 개리는 전작 ‘태양’을 통해 사랑에 대해 달콤하면서도 진솔한 가사로 힙합팬들의 큰 호응을 이끌어내 신곡 발매 소식 공개와 동시에 음악팬들의 관심이 뜨거운 상황이다.

개리는 그간 스토리 있는 가사와 다양한 감성을 향유한 곡을 선보이며 힙합팬들은 물론 대중성까지 갖춰 많은 리스너들을 사로잡아와 새 싱글에 대한 음악팬들의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특히 개리는 직접 최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수영하고 있는 사진과 더불어 신곡 발매 소식을 전하며 신나는 곡 분위기를 스포일러해 팬들의 기대감을 자아냈다. 여름 분위기를 저격할 신곡이 예감되는 가운데 개리가 이번엔 또 어떤 노래로 음악팬들을 사로잡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개리는 지난 27일 스프레이와 함께 홍콩에서 ‘이스포츠 & 뮤직 페스티벌’에 출연해 3500여명의 관객과 함께 뜨겁게 호흡하며 국내외로 활발한 음악 활동을 펼치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