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가요’ CIX, ‘완성형 아이돌’이 나타났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CIX. /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신인 보이그룹 씨아이엑스(CIX)가 ‘완성형 아이돌’이라는 애칭을 제대로 입증했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음악프로그램 ‘인기가요’에서 춤과 노래 실력을 뽐냈다.

CIX는 이날 ‘인기가요’에서 첫 번째 미니음반 ‘헬로 챕터1. 안녕, 낯선사람(HELLO Chapter 1. Hello, Stranger)’의 타이틀곡 ‘무비 스타(Movie Star)’를 열창했다.

이들은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 출신의 배진영이 속한 그룹으로 데뷔 전부터 주목받았다. 팬들의 기대 속에 데뷔한 이들은 뛰어난 음악 실력으로 호응을 얻고 있다.

‘무비 스타’는 중독성 있는 후렴구와 도입부에 나오는 영사기 필름 소리가 돋보이는 곡이다. 특히 댄스팀 저스트절크가 안무 창작에 참여해 신선하고 매력적인 군무가 탄생했다. CIX는 역동적인 안무에도 흔들림 없는 가창력을 뽐내며 ‘준비된 신인’임을 증명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