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히어러’ 진짜 로커를 찾아라…윤도현·거미·솔지가 뭉쳤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tvN ‘슈퍼히어러’ 방송화면. /

tvN 음악 예능프로그램 ‘슈퍼히어러’에 가수 윤도현, 거미, 솔지가 특별 출연한다.

28일 오후 방송되는 ‘슈퍼히어러’의 주제는 ‘진짜 로커를 찾아라’이다. 다섯 명의 히어러들은 누가 진짜 로커인지, 로커는 몇 명인지를 찾아내기 위한 흥미진진한 추리극을 펼친다.

이날 특별 출연한 윤도현, 거미, 솔지는 시작부터 넘치는 자신감을 드러냈다고 한다. 윤도현은 “감으로 찾는 걸 잘한다. 오늘도 다 맞혀서 재미가 없을 것 같다”고 했고, 거미와 솔지도 “촉이 좋기로 정평이 나 있다”며 남다른 의지를 밝힌 것. 이에 케이윌도 “지금까지 성공률이 너무 낮았다. 오늘은 재미를 생각하지 않고 맞히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하지만 본격 라운드가 시작되고, 도전자들의 노래를 들은 이들은 단체로 당황한다. 특히 윤도현과 거미, 솔지 등은 초반의 의기양양한 모습과 다르게 갈팡질팡해 주위를 웃게 만들었다고 한다.

‘슈퍼히어러’의 제작진은 “이날 방송은 뛰어난 가창력을 자랑하는 도전자들의 반전이 백미다. ‘팔랑귀’ 윤도현으로부터 ‘이건 누가 들어도 로커’라는 극찬을 받은 다수의 도전자들 중 과연 진짜 로커는 누구일지, 아무도 예상치 못한 소름 돋는 반전의 결과를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