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캠핑클럽’ 핑클, 추억의 롤러장 방문…’롤러 퀸’ 이효리의 특별 레슨 ‘기대’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JTBC ‘캠핑클럽’

그룹 핑클의 이효리가 다른 멤버들을 위해 특별 레슨을 펼친다. 28일 오후 방송되는 JTBC 예능프로그램 ‘캠핑클럽’에서 볼 수 있다.

이날 ‘캠핑클럽’에서는 경주 시내의 롤러장을 찾아 즐거운 한때를 보내는 핑클 멤버들의 모습이 담긴다.

핑클은 두 번째 정박지인 경주 화랑의 언덕에서 셋째 날 아침을 맞이했다. 네 사람은 초원의 아름다운 풍경 속에서 아침 식사를 마친 뒤 다 같이 경주 시내로 나가 특별한 하루를 보내기로 했다.

경주 시내에서 그들이 가장 먼저 향한 곳은 추억의 롤러장이었다. 롤러장에 도착한 핑클은 “옛날 느낌이 난다”며 설렘을 감추지 못했다. 또한 각자의 학창 시절 롤러장 추억담을 펼쳤다. 이효리는 학창 시절 롤러장에서 아르바이트했던 일화를 공개하며 ‘왕년의 인기’를 회상했다. 또한 데스티니스 차일드(Destiny’s Child) 등 추억의 가수의 노래를 선곡하고 당시 롤러장에서 유행하던 포즈와 춤을 보여주며 멤버들을 즐겁게 했다.

‘캠핑클럽’ 제작진은 “멤버들은 ‘롤러 퀸’ 이효리에게 수업을 받았다. 열정적인 리더의 가르침에 점점 일취월장하며 ‘수제자’로 등극한 멤버가 있는 반면, 어설픈 실력으로 몸개그의 향연을 보여준 ‘열등생’도 탄생했다. ‘롤러 퀸’ 이효리가 뽑은 롤러 우등생과 열등생은 누구일지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