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의 명곡’ 박시환, 윤시내 ‘열애’ 열창…애절함→고음 폭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불후의 명곡’ 박시환./ 사진=KBS 방송화면

가수 박시환이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서 윤시내의 ‘열애’로 관객들의 마음을 흔들었다.

27일 방송된 ‘불후의 명곡’은 전설 윤시내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박시환은 윤시내의 ‘열애’를 선곡해 무대에 올랐다. 박시환은 애절한 마음을 담아 담담하게 노래했다. 후반부 온 힘을 다해 고음을 폭발 시키며 객석의 환호를 이끌었다.

박시환의 무대가 끝난 후 윤시내는 “노래를 너무 잘하시지 않느냐”며 “무엇보다 나를 (선생님이 아니라)선배님이라고 불러줘서 너무 고맙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불후의 명곡’에는 바비킴, 몽니, 박시환, 이창민, 정유지, 포르테 디 콰트로 등이 출연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