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후’ 걸그룹 베스티→뮤지컬 배우, 정유지의 성장 드라마 ‘공부합시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불후의 명곡’ 정유지./ 사진=KBS 방송화면

걸그룹 베스티 출신 뮤지컬 배우 정유지가 KBS2 ‘불후의 명곡-전설을 노래하다'(이하 ‘불후의 명곡’)에서 버라이어티한 무대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27일 방송된 ‘불후의 명곡’은 전설 윤시내 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정유지는 윤시내의 ‘공부합시다’를 선곡했다. 정유지는 교복을 입고 등장해 마치 뮤지컬을 연상케 하는 무대로 객석을 들썩이게 했다.

아름다운 미모와 몸매, 남다른 가창력을 자랑하며 완벽에 가까운 무대를 꾸몄다. 특히 걸그룹 시절 모습과 뮤지컬 배우로서의 매력을 동시에 발산해 눈길을 끌었다.

무대를 본 정재형은 “‘불후의 명곡’을 통해 뮤지컬 배우로 전향한 정유지의 성장 드라마를 보는 것 같다”고 말했다. 윤시내는 “역시 뮤지컬 배우다. 예쁜데 노래도 잘 한다”며 칭찬했다.

이날 ‘불후의 명곡’에는 바비킴, 몽니, 박시환, 이창민, 정유지, 포르테 디 콰트로 등이 출연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