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생충’ 지하실 男 박명훈, ‘사랑의 불시착’ 출연…현빈·손예진과 호흡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박명훈 인터뷰,기생충

배우 박명훈./ 사진=텐아시아DB

영화 ‘기생충’에서 지하실 남자로 존재감을 알린 배우 박명훈이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출연을 확정했다.

소속사 엘아이엠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7일 “박명훈이 ‘사랑의 불시착’ 출연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북한군 역을 맡아 현빈, 손예진 등과 호흡한다.

‘사랑의 불시착’은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와 세리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특급장교 리정혁(현빈)의 이야기. ‘별에서 온 그대’ ‘프로듀사’ ‘푸른 바다의 전설’을 쓴 박지은 작가의 신작으로.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