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쇼미더머니8’ 보이콜드, 소년美 뒤 냉철함 ‘반전 매력’…신고식 ‘성공적’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쇼미더머니8’. 보이콜드./ 사진=Mnet 방송화면

보이콜드가 Mnet ‘쇼미더머니8’에서 성공적인 신고식을 치렀다.

지난 26일 오후 11시 방송된 ‘쇼미더머니8’에서는 무반주 랩 심사에 나선 보이콜드, 스윙스, 키드밀리, 매드클라운, 버벌진트, 기리보이, 비와이, 밀릭의 모습이 담겼다.

이날 심사위원으로 나선 보이콜드는 첫 등장부터 동안 외모로 소년미를 과시하며 참가자들의 시선을 한몸에 받았다.

하지만 심사에서는 냉철하고 날카로운 평가로 합격자와 탈락자를 선별하며 반전 매력을 선보여 앞으로의 활약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보이콜드는 “아직도 내가 여기에 있는 게 믿기지 않는다”고 떨리는 출연 소감을 전했다.

특히 같은 크루인 키드밀리는 “보이콜드가 히트곡이 많다”며 “그한테 모든걸 맡기려 한다”고 신뢰를 보내기도 했다.

또 매드클라운은 “비트를 잘 만들게 생겼다. 그런 관상이 있다”고 보이콜드를 소개해 시청자들에게 웃음을 선사했다.

‘쇼미더머니8’은 대결을 통해 우승 상금의 주인공을 가려내는 포맷은 그대로 유지하면서 기존 4개 팀 체제 대신 스윙스, 키드밀리, 매드클라운, 보이콜드로 이뤄진 40크루와 버벌진트, 기리보이, 비와이, 밀릭으로 구성된 BGM-v크루 체제를 도입해 변화를 줬다.

보이콜드는 더 콰이엇, 비와이, 쿠기, 하온 등 쟁쟁한 아티스트들과 작업하며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으며 뉴 제너레이션 프로듀서로 주목받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