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조정석X윤아, 예능감 ‘폭발’…병뚜껑 챌린지까지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아는형님’ 조정석-윤아./ 사진제공=JTBC

JTBC ‘아는 형님’ 멤버들이 발차기로 뚜껑을 따는 ‘병뚜껑 챌린지’에 나섰다.

27일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는 배우 조정석과 윤아가 찾아온다. 두 사람은 영화 ‘엑시트’에 함께 출연하며 쌓은 찰떡 같은 호흡으로 흥미진진한 촬영 에피소드를 전한다. 또한 막힘없이 시원한 입담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날 윤아는 소녀시대 센터 출신답게 아이돌 댄스 메들리를 선보이며 여전한 예능감을 보여줬다. 또 ‘방화동 춤꾼’이라는 별명을 가졌다고 밝힌 조정석은 형님들과 즉석 댄스 대결을 펼치며 그간 감춰뒀던 화려한 춤 기술을 선보였다.

또한 출연자들은 세계적으로 유행 중인 ‘병뚜껑 챌린지’에 도전장을 내밀었다. ‘병뚜껑 챌린지’는 발차기로 병뚜껑을 따는 것으로, 유명인들이 SNS에 성공 영상을 올리며 유행하고 있는 게임. 형님주에서는 운동 신경이 남다른 이수근이 대표로 도전에 나섰다. 이수근이 발차기에 앞서 준비 자세를 취하자, 병을 들고 있던 민경훈은 잔뜩 긴장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이어 조정석과 윤아 도 병뚜껑 챌린지에 나섰다.

팽팽한 긴장감이 흐르는 가운데 펼쳐진 ‘병뚜껑 챌린지’에 성공한 주인공은 오늘 오후 9시에 방송되는 ‘아는 형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