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민규·디노·승관·조슈아·우지·디에잇, 자체발광 오피셜 포토 공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세븐틴./ 사진제공=플레디스

그룹 세븐틴이 새 디지털 싱글의 오피셜 포토를 최초 공개했다.

소속사 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는 오늘(27일) 0시 세븐틴의 공식 SNS를 통해 “SEVENTEEN DIGITAL SINGLE OFFICIAL PHOTO”라는 문구와 함께 멤버 민규, 디노, 승관, 조슈아, 우지, 디에잇의 오피셜 포토를 공개했다. 빠져드는 진한 분위기를 담은 사진으로 팬들의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사진 속 세븐틴은 신비로운 느낌을 자아내는 푸른 천을 배경으로 하늘색과 흰색이 대비를 이루는 의상을 각자의 개성으로 심플하면서도 세련되게 소화했다. 한층 물오른 성숙미와 자체발광 비주얼을 방출해 눈길을 끈다.

가장 먼저 공개된 민규는 촉촉한 눈빛으로 한 곳을 응시, 조각같이 완벽한 옆선을 뽐냈으며 바닥에 비스듬히 기댄 디노는 시크함이 잔뜩 묻어난 표정으로 오묘한 분위기를 풍기고 있다. 승관도 한 손으로 천을 들어 올리고 정면을 올곧게 바라보면서 그윽함을 극대화해 보는 이들을 절로 집중하게 했다.

또한 화이트톤의 수트를 입은 조슈아는 카메라를 향한 짙은 시선으로 기품 넘치는 분위기를 더했고 우지는 카리스마를 부드럽게 녹여낸 눈빛으로 소년미와 성숙함을 동시에 드러내고 있다. 디에잇은 나른하게 바라보는 눈빛으로 몽환적인 느낌을 배가시켜 마지막까지 시선을 뗄 수 없는 매력으로 가득 채웠다.

민규부터 디에잇까지 일부 멤버들의 오피셜 포토를 공개한 세븐틴은 한층 업그레이드된 비주얼과 독보적인 분위기로 공개와 동시에 뜨거운 화제를 모았다. 이에 아직 공개되지 않은 멤버들은 어떤 매력을 보여줄지 궁금증을 증폭시키고 있다.

이에 앞서 세븐틴은 감각적인 분위기로 새로운 확장의 신호탄을 쏘아 올린 프롤로그 영상에 이어 디지털 싱글의 발매 일정을 담은 모션 포스터까지 순차적으로 공개하며 컴백에 대한 궁금증을 자극했다. 어떤 곡으로 수많은 음악팬들에게 잊지 못할 여름을 선물할지 기대감이 최대치로 치솟고 있다.

세븐틴은 오는 8월 5일 약 7개월 만에 디지털 싱글을 발매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