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멜로가 체질’ 일주일 먼저 만난다… ‘서른되면 괜찮아요?’ 8월 2일 편성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멜로가 체질’ 서른되면 괜찮아요?./ 사진제공=JTBC

JTBC 새 금토드라마 ‘멜로가 체질'(극본 이병헌, 김영영, 연출 이병헌, 김혜영, 제작 삼화네트웍스)이 첫 방송을 앞두고 ‘멜로가 체질-서른되면 괜찮아요?!’를 특별 편성했다. ‘예습이 체질’인 시청자들을 위해 ‘서른’의 울고 웃기는 멜로를 보여줄 천우희, 전여빈, 한지은, 안재홍, 공명 5인방과 MC를 맡은 ‘올해 서른’ 에릭남의 시너지가 공감 100배 꿀잼 보장을 예고해 기대를 모은다.

오는 8월 2일 금요일 오후 10시 50분 방송되는 ‘멜로가 체질-서른되면 괜찮아요?!’는 에릭남의 진행으로 다섯 청춘이 직접 전하는 생생한 현장 비하인드 스토리를 비롯해, 하이라이트 영상, 캐릭터 미리 보기 등 풍성한 내용이 담긴다. 특히 ‘케미 검증 게임’ 코너에선 화기애애하다고 소문이 자자한 멜로 5인방의 실제 케미를 검증하는 시간을 가진다.

무엇보다 각본과 연출을 맡은 이병헌 감독과의 만남에 대해 배우들이 허심탄회한 소감을 털어놓을 예정. 앞서 천우희는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 출연해 “현장에서 가장 인기가 많은 건 이병헌 감독님”이라고 말 한 바 있다. 웃음을 터뜨릴 수밖에 없는 하는 현장 에피소드와 배우들도 반해버린 이병헌의 ‘말맛’ 대사들에 대해서도 맛보기를 담아낼 예정이라고. ‘멜로가 체질-서른되면 괜찮아요?!’는 오는 8월 2일 오후 10시 50분에 방송된다.

‘멜로가 체질’은 서른 살 여자 친구들의 고민, 연애, 일상을 담은 드라마. 극한의 코믹 영화 ‘극한직업’으로 1600만 명의 관객을 동원한 이병헌 감독이 자신의 주특기인 맛깔나는 ‘말맛’ 코미디를 살린 드라마다. 올여름, 안방극장에서도 극한의 웃음 폭탄이 터질 것으로 이목을 끌고 있다. 오는 8월 9일 금요일 오후 10시 50분 첫 회가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