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의 계절’·’연예가중계’, 오늘(26일) 유벤투스-k리그 중계로 결방

[텐아시아=우빈 기자]

팀 K리그vs유벤투스 친선경기 생중계 예고/사진=KBS2 제공

KBS2 ‘태양의 계절’과 ‘연예가중계’가 오늘(26일) 팀 K리그와 유벤투스FC의 친선 축구경기로 결방된다.



KBS 편성표에 따르면 이날 오후 7시 50분 방송 예정이던 ‘태양의 계절’과 8시 30분 방송되던 ‘연예가중계’가 결방한다.

대신 팀 K리그 vs 유벤투스 FC 친선경기가 7시 40분부터 생중계된다. 이광용 아나운서와 한준희 해설위원 콤비의 중계, 그리고 팀 K리그 선수들이 객원해설로 등장할 예정이다.

조금 전 호날두를 포함한 유벤투스 선수들의 입국 소식이 전해지며 경기에 대한 열기는 더 뜨거워지고 있다. 아쉽게 표를 예매하지 못한 축구 팬들은 안방에서 경기를 즐길 수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