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전소민 “하루만 주면 양세찬 유혹할 수 있어”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런닝맨’ 예고/사진=SBS 제공

SBS ‘런닝맨’의 전소민이 “단 하루 만에 양세찬을 유혹할 수 있다”며 자신감을 드러냈다.

오는 28일 방송되는 ‘런닝맨’은 엄청난 이력을 가진 씬스틸러 4명과 함께 하는 커플레이스로 펼쳐진다.

최근 녹화에서 멤버들과 함께 짝을 이룬 4명의 게스트들은 모두 ‘런닝맨’에 처음 출연했다. 1600만 관객을 사로잡은 배우부터 실검 1위에 빛나는 가수까지 엄청난 이력과 멤버들과의 특별한 인연을 소개한 이들의 정체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 이날 펼쳐진 커플 레이스에서는 양세찬과 전소민 사이에 묘한 기류가 흐르기도 했다. 멤버들이 “전소민이 양세찬을 좋아한다”고 몰아가자 양세찬은“전소민 정도면 내가 충분히 유혹할 수 있다”며 도발했다. 이에 전소민은 “딱 하루만 주면 양세찬을 유혹할 수 있다”고 맞받아쳐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을 둘러싼 미묘한 기류의 실체와 게스트의 정체는 28일 오후 5시 방송되는 ‘런닝맨’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