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핑크, 9월 11일 일본판 ‘킬 디스 러브’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블랙핑크. / 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랙핑크가 일본 유니버설뮤직의 산하 레이블인 인터스코프 레코드를 통해 ‘킬 디스 러브(KILL THIS LOVE)’의 일본 버전 음반을 오는 9월 11일 발매한다.

‘킬 디스 러브’의 일본 음반에는 ‘킬 디스 러브’의 일본어 버전과 한국어 버전을 포함해 10곡이 담긴다.
지난 4월 5일 공개된 ‘킬 디스 러브’의 음반은 미국 아이튠즈 음반 차트에서 1위를 차지했다. 뮤직비디오는 K팝 그룹 중 최단 시간 5억 뷰를 달성한 기록을 세웠다. 일본 음반을 기다리는 현지 팬들의 기대가 남다르다.

지난해 10월 미국 유니버설뮤직의 인터스코프와 계약을 체결하며 세계 무대에 진출한 블랙핑크는 이번 음반을 시작으로 일본에서도 인터스코프와 협업한다. 존 재닉 인터스코프 CEO는 “블랙핑크는 엄청난 재능과 전 세계 음악팬들을 끌어들이는 마력을 모두 갖춘 보기 드문 조합”이라며 “일본에서 블랙핑크의 경이로운 성공을 지속적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일본 유니버설뮤직의 모든 이들과 협업하게 돼 매우 황홀하다”고 말했다.

블랙핑크 역시 일본 음반의 발매를 앞두고 “세계적인 아티스트들이 다수 소속된 인터스코프를 통해 일본 음반을 발매할 수 있게 돼 영광”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이번 음반 발매뿐만 아니라 블랙핑크는 올여름 일본에서 열리는 ‘에이네이션 2019(A-nation 2019)’ ‘서머소닉 2019(SUMMER SONIC 2019)’ ‘와일드 뮤직 페스티벌 19(WIRED MUSIC FESTIVAL 19)’ 등 일본 대형 페스티벌에 참여한다.

이어 오는 12월 도쿄돔과 내년 1월 오사카 교세라돔, 2월 후쿠오카 야후오크돔에서 돔투어를 펼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