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비치, ‘유스케X뮤지션’ 출연····리메이크곡은 포맨의 ‘고백’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 /사진제공=KBS

 

KBS 2TV ‘유희열의 스케치북’(이하 ‘유스케’)이 방영 10주년을 맞아 가수 다비치를 초대해 특별한 무대를 선사한다.

오늘(26일) 방송되는 ‘유스케’ 는 뮤지션의 목소리를 통해 숨겨진 명곡들을 재해석해 부르는 ‘유스케X뮤지션’ 코너의 열 두 번째 주인공으로 다비치를 초대한다.

이 코너는 가수들이 부른 노래를 방송 다음날 낮 12시에 라이브 음원으로 발매해 어디서든 다시 찾아 들을 수 있게 한다. 올해로 11년째 활동 중인 다비치는 “언제 연락이 오나 기다렸다”며 “이 코너를 해야 성공한 가수 느낌”이라고 말해 프로젝트에 대한 기대감을 감추지 못했다.

이 코너를 위해 다비치가 선택한 리메이크곡은 포맨의 ‘고백’이다. 2006년 발표한 포맨의 ‘고백’은 바이브의 윤민수가 작곡한 곡으로, 13년이 지난 지금도 결혼식 축가로 사랑받는 노래다. 다비치는 “남자 시점의 원곡을 두 사람의 이야기로 바꿨다”며 “편견을 깨는 노래가 될 것”이라고 설명해 기대를 키웠다. 

다비치가 부른 포맨의 ‘고백’은 27일 낮 12시 ‘유희열의 스케치북 10주년 프로젝트, 열두 번째 목소리 유스케X다비치’로 전 음원 사이트에 발표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