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 소녀시대·이수만 응원 온 ‘엑시트’ 시사회 현장 공개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임윤아 SNS 갈무리/사진=윤아 인스타그램

그룹 소녀시대의 윤아가 자신이 출연하는 영화 ‘엑시트’ 시사회에 참석한 동료들에게 감사함을 표현했다.

윤아는 25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영화 ‘엑시트’ 시사회. 재밌다고 응원해줘서 행복했다”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윤아는 소속사 대표인 이수만 프로듀서를 비롯해 소녀시대 멤버 태연과 효연, 써니, 유리, 서현과 함께 활짝 웃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는 배우 오윤아와 함께한 모습이 담겼다.

윤아가 데뷔 후 첫 주연 배우를 맡은 영화 ‘엑시트’는 오는 31일 개봉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