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다니엘 “워너원 멤버들의 빈자리 느껴져…혼자서도 무대 가득 채울 것”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강다니엘

가수 강다니엘. / 서예진 기자 yejin@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의 강다니엘이 “혼자서도 무대를 가득 채우는 솔로 가수가 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강다니엘은 25일 오후 4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솔로 미니음반 ‘컬러 온 미(Color on me)’의 쇼케이스를 열었다. 지난 1월 콘서트를 끝으로 워너원 활동을 마무리 지은 뒤 6개월여 만에 솔로 가수로 돌아왔다.

강다니엘은 “큰 무대를 혼자 채워야 하니까 워너원 멤버들의 빈자리가 느껴진다. 워너원이 멋지고 완벽한 팀이었다는 생각이 든다”고 말했다.

이어 “혼자 무대에 오르는 장점은 내 목소리와 퍼포먼스로만 보여줄 수 있다는 것”이라며 “혼자서도 무대를 가득 채울 수 있는 솔로 가수가 되겠다”고 덧붙였다.

강다니엘은 이날 오후 6시 공개되는 ‘Color on me’에는 타이틀곡 ‘뭐해’를 비롯해 ‘인트로(INTRO)’ ‘컬러(Color)’ ‘호라이즌(Horizon)’ ‘아이 호프(I HOPE)’ 등 5곡이 담겼다. 강다니엘은 ‘인트로’를 제외하고 4곡의 노랫말을 직접 썼다.

‘뭐해’는 몽환적인 분위기가 돋보이는 곡으로, 대중적인 후렴구를 더했다고 한다. ‘I HOPE’는 강다니엘이 프로듀서팀과 더불어 콘셉트 작업에도 힘을 보탰고, 팬들에게 하고 싶은 이야기를 풀어냈다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