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모리즈’ 김무열 “안소희, 나를 돌아보게 할 정도로 뛰어난 집중력”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김무열,메모리즈

배우 김무열. /서예진 기자 yejin@

배우 김무열이 영화 ‘메모리즈’를 통해 안소희와 작업한 소감을 밝혔다.

25일 오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영화 ‘메모리즈’ 특별상영회 및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김종관 감독과 배우 김무열, 안소희가 참석했다.

김무열은 꿈을 잊어버리지 않는 능력을 지닌 일러스트레이터 현오 역을 맡았다. 김무열은 안소희와의 처음 연기를 한 호흡에 대해 “너무 좋았다. 현장에서 순간 집중력이 좋아서 깜짝 놀랐다. 그 임팩트가 컸다”고 밝혔다. 이어 “그 모습을 보고 배우로서 많이 반성하고 나를 되돌아봤다”고 덧붙였다.

또한 “꿈을 소재로 하는 영화 안에 자기 얘기와 함께 방대한 이야기를 담아야 한다”며 “그걸 자신만의 느낌으로 표현해내서 많이 놀랐다”고 칭찬했다.

‘메모리즈’는 꿈을 기억하는 특별한 능력을 가진 일러스트레이터 현오(김무열)가 꿈을 담은 메모리칩을 통해 잊혀지지 않는 꿈의 여행을 떠나는 판타지. 25일 정오에 온라인을 통해 공개됐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