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데’ 송하예, “음원차트 상위권 실감 안나요···롤모델은 아이유”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 출연한 송하예. /사진제공=MBC FM4U

가수 송하예가 MBC FM4U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이하 ‘두데’)에 출연해 남다른 감성과 진솔한 매력을 선보였다.

송하예는 24일 ‘두데’의 수요일 코너 ‘훅 들어온 초대석’에 출연했다. “노래할 때 가장 뜨겁고 빛나는 가수”라는 DJ 지석진의 소개와 함께 등장한 송하예는 ‘니 소식’의 라이브 무대부터 선보였다. 이를 지켜본 지석진은 “대박”이라며 말을 잇지 못했다. 이어 음원차트 상위권에 오른 소감을 묻자 송하예는 “아직 실감이 안 나고 좋은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고 말했다.

롤모델로 ‘아이유’를 꼽은 송하예는 “연습생 시절부터 좋아했던 가수라 (만나면) 떨려서 아무 말도 못 할 것 같다”며 팬심을 드러냈다. 또 1980~90년대 추천곡으로 변진섭의 ‘너무 늦었잖아요’와 해바라기의 ‘행복을 주는 사람’을 선곡한 송하예는 “드라마 OST로 리메이크했었다”며 무반주 라이브 무대를 펼쳤다.

송하예는 걸그룹으로 활동할 뻔했던 사연과 함께 작업하고 싶은 뮤지션, 자작곡 ‘순대’가 탄생한 배경 등을 들려주며 유쾌한 분위기 속에서 대화를 이어갔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