투모로우바이투게더, 신인 중 유일하게 美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 후보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사진제공=빅히트엔터테인먼트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올해 데뷔 신인 가운데 유일하게 미국 유명 음악 시상식인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 후보에 올랐다.

23일(이하 현지시간) ‘2019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2019 MTV Video Music Awards)’ 측은 MTV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부문별 수상 후보를 공식 발표했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이번 시상식에서 지난 3월 발매한 데뷔 앨범 ‘꿈의 장: STAR’의 수록곡인 ‘Cat & Dog’으로 ‘베스트 케이팝(BEST K-POP)’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이는 올해 데뷔한 신인 중 유일하다.

‘베스트 케이팝(BEST K-POP)’은 올해 신설된 부문으로 방탄소년단, 블랙핑크, 몬스타엑스, NCT 127, 엑소 등이 함께 후보에 올라 경합을 벌인다.

‘Cat & Dog’는 누군가를 만남으로써 24시간 함께하고 싶은 마음을 애완동물과 집사와의 관계로 설명한 곡이다. 뮤직비디오에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노랫말을 살려 강아지와 고양이를 흉내 낸 제스처와 퍼포먼스로 귀여운 소년미를 발산한다. 동시에 역동적이고 힘 있는 퍼포먼스도 함께 선보여 다채로운 매력을 보여준다.

‘MTV 비디오 뮤직 어워즈’는 미국 MTV에서 개최하는 음악 시상식으로, 올해는 ‘올해의 비디오(VIDEO OF THE YEAR)’, ‘올해의 아티스트(ARTIST OF THE YEAR)’, ‘올해의 노래(SONG OF THE YEAR)’, ‘베스트 컬래버레이션(BEST COLLABORATION)’ 등 20개 부문에 대해 후보자를 선정해 수상자를 발표한다. 시상식은 8월 26일 미국 뉴저지 푸르덴셜센터(Prudential Center)에서 개최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