월화드라마 시청률 한자리수대 고전…’수상한 가정부’ 1위

'수상한 가정부' 포스터

SBS ‘수상한 가정부’

지상파 TV 월화드라마가 한자리수대 시청률로 고전하고 있다.

시청률조사회사 닐슨코리아에 따르면 21일 방송된 KBS, SBS, MBC 월화 드라마는 모두 한자리수대 시청률을 보였다. SBS ‘수상한 가정부’가 9.7%로 동시간대 1위를 기록한 데 이어 MBC ‘불의 여신 정이’가 9.3% KBS2 ‘미래의 선택’이 8.5%를 각각 나타낸 것.

전주 10%대 초반 시청률을 보이며 월화극 1위를 기록했던 ‘수상한 가정부’는 소폭 하락세를 보이며 ‘불의 여신 정이’를 근소한 차이로 눌렀다. 14일 첫방송한 ‘미래의 선택’은 아직까지 별다른 탄력을 받지 못한 채 8~9%대 시청률에 머무르고 있다.

지난 8일 KBS2 ‘굿닥터’ 종영 후 이어지고 있는 월화드라마 ‘시청률 가뭄’이 언제까지 이어질 지 주목된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