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판벌려’ 옥상달빛 김윤주 “남편 권정열, 솔로인 척 했다”

[텐아시아=정태건 기자]

‘판벌려’ 예고편/사진=JTBC2 제공

그룹 옥상달빛이 재치있는 입담을 발휘했다. 23일 오후 8시 방송되는 JTBC2 ‘판벌려’를 통해서다.

이날 방송에서는 ‘만능돌’로 거듭나기 위한 셀럽파이브의 ‘화음 트레이닝’ 과정이 공개된다. 옥상달빛은 이들에게 화음을 전수하기 위해 등장한다.

최근 녹화에서 김신영은 옥상달빛 멤버 박세진에게 “활동 중에 (다른) 멤버 김윤주가 결혼을 했는데 어땠나? 우리 멤버 중 한 명도 떠나게 생겨서 걱정이 많다”라고 조언을 구했다. 그러자 박세진은 김윤주가 “결혼한 티를 내지 않는다”고 말해 셀럽파이브를 놀라게 했다.

이에 김윤주는 “솔로인 척은 (남편인) 권정열이 먼저 했다. 콘서트에서 커플링 빼는 퍼포먼스를 해서 나도 그날로 (반지를) 한강에…”라고 받아쳐 웃음을 안겼다.

이날 옥상달빛은 멜로디언, 실로폰, 리코더, 탬버린 등 악기와 함께 배우는 화음법을 전수했다. 동요 ‘아기공룡 둘리’와 ‘아기염소’를 옥상달빛만의 ‘힐링 화음 법’으로 재해석해 셀럽파이브의 눈과 귀를 사로잡았다는 후문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