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해진X류준열X조우진 ‘봉오동 전투’, 액션포스터 공개…“뺏기면 끝이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영화 ‘봉오동 전투’ 액션 포스터. /사진제공=쇼박스

독립군들의 숨가쁜 유인 작전을 담은 ‘봉오동 전투’ 액션 포스터가 공개됐다.

‘봉오동 전투’는 1920년 6월, 죽음의 골짜기로 일본 정규군을 유인해 최초의 승리를 이룬 독립군의 전투를 그린 영화다. 공개된 액션 포스터에는 ‘뺏기면, 전부 끝이다’라는 각오로 일본군을 봉오동 죽음의 골짜기로 유인하는 독립군의 모습이 보인다. 숨이 턱 끝까지 차오르지만 나라를 잃지 않겠다는 투지로 이를 악물고 내달린다. 수적 열세에도 불구하고 독립을 향한 열망과 지형을 이용한 지략으로 일본군에 맞선 독립군의 전투에 이목이 집중된다.

전설적인 독립군 해철 역의 유해진, 발 빠른 독립군 분대장 장하 역의 류준열, 총과 언변으로 일본군을 상대하는 병구 역의 조우진까지, 99년 전 독립군을 생생하게 그린 배우들의 활약도 기대를 높이고 있다.

봉오동에서 펼쳐질 이들의 전투는 오는 8월 7일 개봉하는 영화 ‘봉오동 전투’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