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최민환, 아들 재율과 워터파크 데이트…율희는 어디에?

[텐아시아=우빈 기자]

‘살림하는 남자들2’ 최민환 / 사진제공=KBS

밴드 FT아일랜드의 최민환이 아들 재율과 워터파크를 즐긴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에서는 최민환이 아들 재율과 함께 워터파크를 찾은 이야기가 공개된다.

그동안 공연 때문에 가족과 함께 시간을 보내지 못한 것이 마음에 걸린 민환은 율희와 재율이를 데리고 워터파크로 향했다.

공개된 사진 속 민환과 재율은 워터파크에서 즐거운 시간을 보내고 있다. 그러나 어디에도 율희가 존재하지 않아, 함께 워터파크로 출발했던 율희에게 무슨 일이 있던 건 아닌지 이목이 집중된다.

율희 없는 최민환 부자의 워터파크에서의 하루가 어땠을지 궁금증이 모아지고 있는 가운데 이후 민환이 넋이 나간 모습도 포착돼 그들에게 무슨 일이 있었는지 호기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