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V, 글로벌 팬클럽 VAMPZ(뱀즈) 모집 시작…’新 한류돌’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VAV. / 제공=A TEAM엔터테인먼트

그룹 브이에이브이(VAV)가 해외 팬클럽 모집에 나선다.

VAV는 지난 20일 공식 팬카페와 SNS 등을 통해 한국어와 영어, 중국어로 제작된 글로벌 팬클럽 뱀즈(VAMPZ)의 모집 공지를 올렸다.

VAMPZ는 오는 24일 정오부터 상시 모집하며, VAV의 어플리케이션을 통해서도 가입할 수 있다.

팬클럽에 가입한 회원들에게는 VAV가 참여하는 공식 일정과 각종 행사와 이벤트에 우선 참여할 수 있는 혜택, 국내 단독 콘서트 및 유료 팬미팅 선예매 혜택 등이 주어진다.

올해에만 남아메리카, 북아메리카, 인도 등 전 세계를 종횡무진 누비며 투어 공연을 펼치고 있는 VAV는 글로벌 팬클럽 VAMPZ 모집을 통해 한층 높아진 위상을 자랑할 전망이다.

VAV는 오는 23일 오후 6시 새 디지털 싱글 음반 ‘기브 미 모어(Give me more)’를 발푷나다. 이 곡은 ‘라틴팝 황제’라고 불리는 데 라 게토(De la ghetto)가 피처링을 맡고, 그래미어워즈에서 여러 차례 수상한 바 있는 프로듀서 듀오 플레이 앤 스킬즈(Play-N-Skillz)가 작곡과 프로듀싱을 담당했다. VAV는 해외 팬들을 위해 영어와 스페인어 버전과 플레이 앤 스킬즈의 리믹스 버전도 담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