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여정 “타고나지 못해 더욱 노력할 뿐” (화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기생충’ 조여정./ 사진제공=엘르

영화 ‘기생충’으로 춘사영화제 여우주연상을 수상하는 등 연일 찬사를 받고 있는  조여정이 다채로운 매력이 담긴 화보를 공개했다.

조여정은 패션 매거진 8월호 화보에서 청초한 느낌의 화이트 블라우스부터, 시크한 와이드 재킷과 과감한 라인의 드레스까지 다양한 의상을 소화하며 팔색조 매력을 드러냈다.

함께 진행된 인터뷰에서 조여정은 연기에 대한 남다른 열정과 성숙한 인간미를 드러냈다. 그는 ‘기생충’ 이후 늘어난 여성 팬들의 지지를 느끼냐는 질문에 “댓글에 ‘열심히 사는 사람인 것 같다’는 내용이 많았다. 아마 나처럼 일을 하는 여성들이 적지 않을 테고, 꾸준히 노력한다는 게 쉽지 않다는 걸 알기에 동질감을 느끼는 게 아닌가 싶다. 그런 반응을 보며 노력은 배신하지 않는구나 싶어서 너무 기뻤다”라고 밝혔다.

인터뷰 내내 “타고난 배우가 아니다”라며 겸손함을 내비친 그는 “타고나지 못했기에 더 노력하는데, 그 과정에서 바라보는 건 아주 훌륭한 연기들이다. 그들이 타고난 것인지, 후천적인 노력에 의한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그 영역까지는 도달해 보고 싶은 마음이 있다”고 말했다.

조여정은 JTBC 신규 예능 프로그램 ‘서핑하우스’를 통해 또 다른 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